나눔파워볼 <1위> 파워볼 예측사이트 하하하!! 파워볼양방 <수익보장> 파워볼픽 수익인증!!!

그런데 그렇게 못 하죠. 개인적으로 너무 돈이 없죠. 그러니까 펀드를 해야죠.
펀드에 가입할 때 유의할 파워볼 커뮤니티 사항은 없나요?

펀드 매니저가 막 샀다가 팔았다가 파워사다리 가족방 하지는 않는지, 회사가 장기투자 철학이 있는지 잘 봐야 돼요.
부채를 사지 말고 자산을 사라
자녀들에게 어떻게 경제 교육을 시키셨을지 궁금해요.

그렇게 거창하게 한 건 없어요. 그냥 우리 아이들이 행복하기를 바랐고요.
아이들은 부모님을 통해서 경제 교육을 받아요.

어렸을 때 주식이나 펀드를 경험하게 하셨나요?
아니요. 그런 건 안 하고 투자는 해줬죠. 대신에 아이들이 스스로 깨닫기를 바랐고,

경제적으로 ‘너 주식해야 된다’ 이런 이야기는 안 했어요.
일단 돈을 함부로 쓰지 말고 아끼고, 돈 없는 사람을 업신여기지 말라고 교육을 했죠.

한국에 와서 깜짝 놀란 거예요.
미국은 월급이 1억인 사람과 20억인 사람의 차이가 별로 없어요.

20억 있는 사람은 조금 좋은 집에 살겠지만 그것 빼고는 없어요.
그런데 한국은 부자인 걸 나타내고 싶어서 난리예요.

SNS에 올리고 와인도 몇 십만 원짜리 먹고… 그게 하나도 즐겁지 않아야 되거든요.
가난한 사람들도 많이 있는데 왜 그런 죄책감(guilty)을 안 느끼고,

나는 돈이 많으니까 그런 사람들과 다르다고 생각할까… 그리고 갑질하는 사람들 있잖아요.
운전기사한테 함부로 한다든가. 돈에 대해서 굉장히 잘못 배운 사람들이에요.

그런 사람들이 있으면 부자에 대해서 증오를 하게 돼요.
그러면 그 나라의 자본주의는 건강하지 않은 거예요.

그래서 한국 사람들한테 알려주고 싶은 건 ‘다 부자가 될 수 있다, 걱정하지 마라,
그런데 생각을 바꿔야 된다,

어렸을 때부터 창업할 준비를 하고 취직할 준비하지 마라, 사교육하지 마라’ 그런 거예요.
공부 못해도 괜찮아요. 오히려 공부 못하는 걸 더 좋아해야 돼요.

부자 될 확률이 커지니까요. 그런데 이렇게 이야기하면 사람들이 안 믿어요.
조선시대 교육을 너무 깊게 받아서 공부 못하면 루저가 된다고 생각하거든요.

잘못된 교육이에요. 주위의 부자들을 보세요. 월급쟁이들이 있나. 공무원 중에서
부자가 있는지, 대기업에 취직한 사람 중에 부자가 있는지 보세요.

다 나타나 있는 건데 아직도 옛날의 그런 생각을 가지고 있는 거예요.
50~60대의 독자들도 지금부터 시작해서 10~20년 장기투자를 하면, 도움이 될까요?

먼저 부채를 정리한 다음에 투자를 시작해야 되는 거죠?
네. 그런데 부채도 여러 가지가 있어요. 집을 사는 과정에서 부채가 생겼다면
그건 나쁜 부채가 아니죠.

내가 살기 위한 집이니까. 그런데 신용카드나 백화점으로 인해서 생긴 부채는
다 없애버려야 돼요.

백화점 자체를 가면 안 돼요. 아직도 자기가 중산층이라는 생각이 남아있는 거예요.
중산층 아니에요.

월급쟁이는 하층이 될 수밖에 없어요. 만약에 내가 사장이라면,
이만큼만 월급을 줘도 계속 일하는데 왜 많이 주겠어요?

그러니까 사장, 주인이 되려고 노력해야 돼요.
주식을 사면 노동자인 동시에 주주로서 자본가가 될 수 있고요.

나는 어차피 부자가 안 될 거라고 미리 결정을 한 거죠.
그럴 바에야 다 쓰고 죽자고 생각하는 거예요.

욜로라는 아주 나쁜 마케팅에 넘어가는 거죠. 그러니까 부자들은 더 부자가 되는 거예요.
샤넬 백을 만드는 사람은 엄청나게 부자인데 샤넬 백을 사는 사람은 가난하죠.

부채를 사는 걸 즐거워하지 말고 자산을 사는 걸 즐거워해야 돼요.
가난한 사람들의 아주 전형적인 모습이 대부분 부채를 사는 걸 즐거워하는 거죠.

가방을 사면서 즐거워하잖아요. 그거 말고 주식, 펀드를 사면서 즐거워해야죠.
다음 책을 집필 중이시라고요.

한 달 정도 뒤에 나올 것 같아요. 이 책을 읽으신 분들이 더 구체적인 내용이 필요하고
용어도 잘 모르겠다고 하시기도 해서, 조금 쉽게 어떻게 주식에 입문하고
투자하는지 쓰고 있어요.

eos파워볼엔트리 : 파워볼베팅.com

파워볼엔트리
파워볼엔트리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